기사제목 전남도, 농업인안전보험 지원강화 ‘가입률 증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남도, 농업인안전보험 지원강화 ‘가입률 증가’

도비 등 추가 지원, 자부담 20%로 완화
기사입력 2020.06.25 10:11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라남도는 농작업 중 발생한 각종 재해와 질병에 대한 보상책인 농업인안전보험 지원을 확대해 가입률이 해마다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업인 안전보험 자부담 경감은 민선 7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의 공약사항으로, 지난해부터 도비 98천만 원 등 총 108억 원을 투입해 자부담을 기존 30%에서 20%까지 줄였다.

 

이같은 결과 지난해는 전년 대비 3%이상 증가한 109천명이 가입했으며, 올해 들어서는 5월말 현재 87천 명이 가입했다.

 

가입대상은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만 15~87세의 농업인으로, 일반 1형의 경우 총 보험료 101천 원의 20%2만 원 만 내면 가입할 수 있다. 기초수급자 등 영세농업인은 보험료가 무료다.

 

보장은 농작업 중 발생한 사고 및 관련 질병으로 인해 사망하거나 장해 발생과 치료 시 받을 수 있다. 산재형 상품의 경우 사망 시 최대 13천만 원까지 보장하고, 질병 치료는 5천만 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어 농업인들이 의료비 부담을 줄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올해 하반기부터 사망보험금 연장특약제도가 도입돼 사망 시 보험기간 종료후 30일 이내까지 유족급여금을 지급받을 수 있다.

 

실제 지난해 총보험료 96천 원 중 19천 원을 내고 일반 1형에 가입한 김모(85)씨는 논에 모판을 가지러 가던 중 경운기가 배수로에 빠져 치료 중 사망해 사망보험금 5600만 원과 입원비 1200만 원을 포함해 총 6800만 원이 지급됐다.

 

곽홍섭 전라남도 식량원예과장은 농촌 고령화로 농작업 중 각종 사고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불시에 발생될 수 있는 사고에 대비해 가까운 농축협에 가입을 서둘러 줄 것을 당부했다.

 

 

/문철호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every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