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보성군, 오봉산 해평호수 십리길 공직자들 감국 식재 행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보성군, 오봉산 해평호수 십리길 공직자들 감국 식재 행사

식목일 행사 대신, 부서별로 시간대 나누어 감국 1만본을 식재
기사입력 2021.04.03 21: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21.4.2. 보성군, 오봉산 해평호수 십리길 공직자 힘 모아 감국 식재.JPG 

 

 보성군은l 득량면 오봉산 해평호수 십리길(4km)을 공직자들이 참여해 감국 식재 1 만본을 지난 1일과 2일 현장에서 양일간 진행됐다.

 

보성군은 대대적인 식목일 행사를 취소하는 대신 부서별로 시간대를 나누어 감국 식재를 하는 방식으로 코로나19 거리두기를 유지하면서 산림을 가꾸고, 공직자들이 내손으로 지역의 명소를 만든다는 의미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득량면 오봉산 아래에 있는 해평호수는 용추폭포와 개흥사(터) 계곡에서 흘러내려와 형성되었으며, 호수를 둘러 4km가량의 산책로가 조성돼 있다.

 

 해평호수 십리길은 맑고 깨끗한 호수 주변으로 산벚나무, 사스레피나무, 삼나무, 편백, 대나무, 산죽, 단풍나무, 히어리, 생강나무 등 다양한 수종과 곳곳에 야생화들이 피어 있어 어린이, 노약자 등 누구나 편하게 걸으면서 마음을 치유하는 숲길로 각광을 받고 있다

 

 이번에 식재한 감국은 눈과 머리를 시원하게 하고 가슴속에 열을 내려줘 폐렴, 기관지염, 두통, 어깨 결림, 고혈압 등에 효과가 있는 야생화로 산책을 즐기기만 해도 건강이 좋아질 수 있도록 고려하여 선정됐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해평호수 십리길이 부분 완공되면서 4월 말 완공을 위해 열심히 달려가고 있다.”면서 “이번 감국 식재에 기쁜 마음으로 동참해준 공직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하고, 보성군 공직자들이 주민과 지역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정성스레 심은 감국이 많은 분들에게 오래도록 사랑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해평호수와 주변 숲의 특징을 살려 자연친화적인 숲길 개설과 계곡부에 나무다리 등을 추가로 개설해 4월말까지 정비를 완료할 예정이다.

 

/이동원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every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