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김영록 지사, “섬 물 부족 해소 신속 대응” 지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김영록 지사, “섬 물 부족 해소 신속 대응” 지시

완도 노화·보길도 가뭄 점검…지하수저류댐 공사 신속 완료도 당부
기사입력 2022.08.04 18:2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4일 완도 노화도·보길도 도서 지역 현장점검에 나서, “가뭄으로 어려운 섬 지역의 물 부족 해소를 위해 신속히 대응할 것”을 지시한 후 가뭄에 지친 주민을 위로했다.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겨울부터 지속된 가뭄으로 3천567가구가 사는 완도 노화도와 보길도는 지난 3월 10일부터 2일 급수․4일 단수를 시작했으며, 가뭄 지속에 따라 이달 1일부터는 2일 급수․8일 단수를 하고 있다. 인근 308가구가 거주하는 넙도도 지난 5월 16일부터 2일 급수․5일 단수에 들어갔다.

 

이에 전남도와 완도군은 한국수자원공사와 협력해 식수용 2ℓ 병물 17만 개를 보급했고, 지난 1일부터 1주일에 9천 병을 공급하던 것을 1만 5천 병으로 늘렸다. 또한 급수차량도 6대를 운영하는 등 주민 식수 공급에 총력 대응하고 있다.

 

김영록 지사는 “지속된 가뭄으로 식수 공급이 원활하지 않은 만큼, 주민들이 일상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각 가정에 병물 등 공급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특히 어려운 계층에 더욱 많은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공사 중인 지하수저류댐 설치사업을 조속히 마무리하고, 근본적 해결을 위해 해저 관로를 통한 광역상수도 공급이 필요하다”며 “환경부와 적극 협의하겠다”고 덧붙였다.

 

노화도와 보길도의 경우, 현재 공사 중인 지하수저류댐 설치사업이 올해 말 준공되면 1일 1천100t의 급수 공급이 가능해진다.

 

현재 전남지역 상수원 저수율은 광역상수원 댐 33%, 지방상수원 댐 50%, 노화도․보길도의 상수원 부황제(堤) 9%를 유지하고 있다. 광역상수원 댐의 경우 비가 계속 오지 않아도 3개월 이상 식수 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every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http:// 투데이미디어뉴스1)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 12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