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서해지방해경청, 추석연휴기간 대비 불시현장훈련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서해지방해경청, 추석연휴기간 대비 불시현장훈련

낚시어선 충돌•화재•침몰 가정, 사고대응 FTX 훈련 실시
기사입력 2018.09.24 18:4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불시훈련3.jpg

 

서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구자영)이 ‘추석 연휴 해양안전관리 특별대책’마련과 함께 대형 사고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한 대규모 불시현장 훈련(FTX)을 지난 21일 실시했다.

 

서해청은 5일간의 장기 추석연휴와 함께 이를 통한 귀향객과 행락객의 증가로 사고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사고 시 신속한 대응과 구조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이 같은 훈련을 이날 오후 군산 말도 해상에서 가졌다.

 

이날 기존의 임무 부여형 훈련에서 탈피, 실전 대응능력을 기르기 위해 사전에 훈련 일시, 장소, 상황 등을 공개하지 않고 불시에 실제 사고가 난 것처럼 사고내역을 해경에 신고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이에 따라 서해청은 6명의 승객이 편승한 낚시어선이 상선과 충돌했으며, 사고 후 상선은 도주하고 어선은 이 사고로 화재가 발생한 상황으로 전개 됐다. 또한 최초 상황발생 신고는 V-Pass(어선위치발신장치) 장치를 활용한 SOS 발신을 송출함으로써 보다 실제적인 훈련이 되도록 했다.

실제 가상훈련에 돌입, 사고 신고가 접수되자 인접한 부안해경서를 비롯, 지자체, 민간해양구조대 약 300여명의 인력이 즉각 훈련에 참여했다.

 훈련은 해상추락자 구조, 선내 부상자 응급처치 및 이송, 충돌 도주선박 검거, 선박 화재진압, 해양오염방제조치, 수중수색 등 동시다발적으로 훈련이 진행됐으며, 정해진 시나리오 없이 현장 상황에 맞춰 즉시성 있는 상황부여로 복합사고에 대한 대응능력을 점검했다.

 

 또한 이날 훈련에서는 서해지방청 구조안전과장(총경 박제수)을 단장으로 점검단을 파견해 상황실, 파출소, 경비함정 등에서 각 상황별 임무숙지 및 수행 적정성 등을 점검, 미비한 사항에 대해서는 훈련종료 후 각 세력별로 시정조치 함으로써 향후 실제 상황대응 시 활용하도록 했다.

 

 구자영 서해청장은 “국민이 편안한 연휴를 보내고 어떠한 상황에서도 해양경찰이 국민을 지킬 수 있는 준비 태세와 구조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훈련을 실시했다”며 “서해해경은 앞으로도 다양한 훈련 및 불시훈련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언제나 준비된 해양경찰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문철호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every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9609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