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전남도, 2019년 동물방역에 575억 투입 역대 최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남도, 2019년 동물방역에 575억 투입 역대 최다

AI 비발생 원년․구제역 청정지역 지속 유지 등에 집중
기사입력 2018.12.10 21:3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라남도는 이번 겨울철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비발생 원년 달성과 구제역 청정지역 지속 유지 등을 위해 2019년 동물 방역 사업비로 역대 최다인 575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367억 원보다 200억 원이 늘어난 규모다. 재원별로는 국비 263억 원, 도비 92억 원, 시군비 175억 원, 자부담 45억 원이다.

 

고병원성 AI 비발생 원년 달성을 위한 사업비는 CCTV 등 방역 인프라 설치 10억 원, 가금농가 사육 제한 10억 원, 가금농가 질병관리 6억 원, 가축 질병 면역 증강제 5억 원, AI 예방 야생조류 퇴치기 1억 원, 통제초소 운영 45억 원, 차량무선인식장치 통신료 25억 원, 친환경 축사 소독기 7억 원이다.

 

육지부 유일 구제역 청정지역 지속 유지를 위한 사업비는 모든 우제류 가축의 백신약품비 100% 지원 93억 원, 구제역 백신접종 스트레스 완화제 9억 원, 구제역 예방백신 접종시술비 4억 원, 공동방제단 소독 지원 51억 원이다.

 

경제적 피해가 많은 질병에 대해 축산농가의 피해 최소화 및 부담 완화를 위한 사업비는 소 바이러스성 설사병 예방백신 1억 원, 소 설사병 조기 진단약품 2억 원, 돼지 생식기호흡기증후군 백신 2억 원이다.

 

올해 추진 과정에서 미흡한 사항에 대한 개선과 질병으로 인한 생산비를 절감하기 위한 사업비는 소규모 한우농가 진료비 10억 원, 젖소 유방염 예방백신 3억 원, 폐사가축 사체처리기 6억 원, 차량무선인식장치 상시전원 지원 2억 원이다.

 

AI 또는 구제역 등 국가 재난형 가축 전염병 사전 예방과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한 긴급방역비 5억 원도 처음으로 확보했다.

 

전종화 전라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2019년 AI와 구제역 등 국가재난형 동물 질병의 사전 예방과 신속한 대응을 위해 역대 최대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라며 “국가재난형 동물방역은 행정의 노력만으로 한계가 있으므로 축산농가에서 ‘내 농장은 내가 지킨다’는 각별한 각오를 가지고 차단방역에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문철호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every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4424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