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광주세계수영대회 북한 참가 정중히 요청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광주세계수영대회 북한 참가 정중히 요청

이용섭 조직위원장-홀리오 국제수영연맹회장, 공동발표
기사입력 2019.05.23 15:3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90523(수영대회 관련 특별 기자회견2).jpg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와 국제수영연맹이 오는 712일 개막하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북측의 참가를 정중히 요청했다.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 이용섭 위원장과 국제수영연맹 코넬 마르쿨레스쿠 사무총장은 23일 시청 5층 브리핑룸에서 이 위원장과 홀리오 마글레오네 회장 명의의 공동 발표문을 발표하고 대회 참가등록 마감일인 612일까지 얼마 남지 않았다면서 우리는 북측이 함께 하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고 밝혔다.

 

이용섭 위원장과 홀리오 회장은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기치는 평화의 물결 속으로이다고 소개하고 세계 유일의 분단국가에서 열리는 이번 수영대회를 통해 체육이 정치와 이념의 장벽을 뛰어넘을 수 있다는 사실을, 체육을 통한 교류와 소통이 곧 평화라는 사실을 전 세계에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해 열렸던 평창동계올림픽에 북측이 참가하면서 민족적 화해와 한반도 평화의 길이 활짝 열렸고, 남북정상회담으로 이어졌다면서 우리는 한민족의 뜨거운 만남이 다시 한 번 광주에서 이루어지길 기대하고 있다고 북측의 참가를 재차 요청했다.

 

또한 우리는 남북정상의 판문점 선언에서 언급된 남과 북이 국제경기들에 공동 진출하여 민족의 슬기와 재능, 단합된 모습을 전 세계에 과시하기로 한다는 약속이 광주에서 실현되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이번 대회에는 내년 도쿄올림픽 수영 종목 출전권의 43%가 배정돼 있고, 남과 북이 단일팀을 구성하면 대회 개최국으로 인정받아 모든 종목의 참가 기회가 열린다면서 광주세계수영대회가 북과 남의 체육인 간 화해와 단합을 다지고 우리 민족의 기개를 과시하며, 한반도의 평화를 세계에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다고 역설했다.

 

아울러 “150만 광주시민을 비롯해 남측 국민들은 남과 북 응원단이 한반도기 흔들며 뜨겁게 환호하고, 남과 북 예술단이 함께 하는 감동의 무대가 펼쳐지기를 학수고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용섭 위원장과 홀리오 회장은 끝으로 광주시민과 지구촌 가족들은 북측의 참가로 이번 대회가 역대 가장 성공적인 대회, 평화의 물결이 넘실대는 대회로 개최되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면서 이번 여름에 인류평화와 대화합의 장이 광주에서 열리기를 간절히 염원하면서, 다시 한 번 북측 선수단과 응원단, 예술단을 정중히 초청한다고 밝혔다.

 

/김희순 기자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every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0653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