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이혜자 전남도의원, 정부에 양파 값 안정 수급대책 건의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이혜자 전남도의원, 정부에 양파 값 안정 수급대책 건의

양파 생산유통 지원확대, 농산물 주산지 보호 특별법 제정 촉구
기사입력 2019.06.18 16:4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이혜자 도의원.png

     (투데이미디어뉴스 1/ 문철호 기자) 전남도의회 이혜자 기획행정위원장(더불어민주당, 무안 1)이 18일, 본회의에서 양파 값 폭락으로 농업인들의 영농생산 기반마저 뿌리 채 흔들고 있는 심각한 상황을 농업인들과 공감하며 양파 소비 촉진을 위한 제도적 장치 마련을 요구했다. 

 

 이 위원장은 “양파 값 폭락으로 전남 지역 재배 농가들의 경제적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며, “농산물 가격 안정과 농민 소득안정을 위해 정부에서 기초농산물 공공 수매제와 농산물 주산지 보호 특별법 제정을 시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자료에 따르면 정부의 생산조절 정책으로 양파 재배면적이 감소했지만 생산량은 오히려 지난해 보다 15만 톤 정도 더 생산될 전망이며, 이달 초 도매시장의 양파 평균 가격은 20㎏ 기준 11,200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 14,200원 보다 21%, 2년 전 22,800원 보다 무려 50%가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혜자 의원은 “양파 가격 폭락은 주산지인 전남의 양파재배 농가의 피해로 이어지고 양파를 수확하는 인건비가 하루 10만원에 이르고 있다.”면서 “양파를 비롯한 채소류의 안정적인 공급과 농민 소득안정을 위해서는 정부수매비축 확대, 농산물 주산지 보호 특별법 제정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또 이 의원은 “양파는 식탁위의 불로초로 불릴 정도로 성인병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입증된 만큼 지역 농가의 어려운 현실을 감안해 도민들이 소비촉진운동에 적극 앞장서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 & everyd.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3819
 
 
 
 
매일뉴스 (http://매일뉴스.com) /  등록일 : 2013..4. 1 /대표메일 : mchm2013@naver.com  
Ω 전남 목포시 옥암동 1166-1 / 회장: 최형주/ 발행 : 문철호/ 편집인: 문철호 /청소년보호책임자: 문철호 
등록번호 : 전남 아 00199 /대표전화 070-8803-5737 : Ω 영암군 영암읍 역몰길12
투데이미디어뉴스1, everyd.co.kr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